2022.11.23 (수)

주요 단신

韓-콜롬비아, 수소분야 활성화 협력 강화 모색

H2KOREA, 콜롬비아 광업에너지부, 주콜롬비아대사관과 웨비나 개최
민관 공동 공동협력 의제 발굴 논의

URL COPY

 

[월간수소경제 박상우 기자] 한국과 콜롬비아의 수소산업 활성화 및 양국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첫 민관 공동의 논의 자리가 마련됐다.

 

수소융합얼라이언스(이하 H2KOREA)는 주콜롬비아 대한민국 대사관과 공동으로 양국 수소산업 협력 활성화를 위해 ‘한-콜롬비아 수소협력 웨비나’를 공동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양국 정부기관을 비롯해 수소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기업 등 약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H2KOREA 문재도 회장은 축사를 통해 “한국 정부에서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전략을 발표하고, 콜롬비아 정부에서 기후변화대응을 위한 에너지전환 정책을 강조하는 시점에 한국과 콜롬비아의 수소분야 협력을 확대하기 위한 논의의 장이 마련된 것을 환영한다”라며 “이번 포럼 개최가 양국의 수소산업 협력을 위해서 매우 시의적절하고, 오늘 포럼이 양국의 협력 논의가 이루어지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콜롬비아 대한민국 대사관 추종연 대사는 “콜롬비아는 2021년 수소 로드맵 발표에 이어 수소산업진흥을 위한 10대 프로젝트 선정 등 수소산업에 대한 국가적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한국과 콜롬비아 간 수소협력은 매우 유망하며 오늘 웨비나를 계기로 양국의 수소 전문가들이 상호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관심사를 조율해나간다면 양국은 서로에게 좋은 협력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발표 세션에서는 콜롬비아 수소협회 카밀로 우리베 회장과 H2KOREA 권낙현 대외협력센터장이 양국 수소산업 현황을 소개하고 대외협력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또 에너지경제연구원 양의석 부원장, 한국수출입은행 김유신 보고타사무소장, 광업에너지부 임마누엘 라미레즈 수소팀장 등이 참여해 양국이 추진 중인 수소 정책과 지원 방향, 국제협력 방향에 대해 설명했으며 현대차와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자사의 수소산업을 소개했다.

 

아울러 이번 세미나를 통해 양국 참석자들은 공동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