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6 (금)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1.9℃
  • 연무인천 -1.1℃
  • 맑음원주 -2.9℃
  • 구름많음울릉도 2.5℃
  • 맑음수원 -2.9℃
  • 맑음대전 -3.1℃
  • 맑음대구 -2.4℃
  • 맑음전주 -2.9℃
  • 맑음울산 0.3℃
  • 맑음창원 -0.2℃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3.3℃
  • 맑음목포 -1.8℃
  • 맑음제주 2.6℃
  • 맑음양평 -4.1℃
  • 맑음보은 -6.8℃
  • 맑음천안 -5.9℃
  • 맑음김해시 -0.1℃
  • 맑음경주시 -4.2℃
기상청 제공

두산, 영국 기업과 건물용 SOFC 개발한다

세레스파워와 5~20kW 규모 공동개발 협약 체결


[월간수소경제 이종수 기자] ㈜두산이 영국 기업과 고체산화물연료전지(SOFC)를 개발한다.


두산은 지난 15일 영국 연료전지 기술업체인 세레스파워(Ceres Power)사와 5~20㎾ 규모의 건물용 고체산화물연료전지(SOFC) 공동개발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동현수 두산 부회장과 필 콜드웰(Phil Caldwell) 세레스파워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산은 현재 가정·건물용 시장에 공급하고 있는 고분자전해질연료전지(PEMFC, 20㎾ 이하)와 발전용으로 공급하고 있는 인산형연료전지(PAFC, 440㎾) 타입과 함께 SOFC에 대한 기술력도 확보하는 동시에 연료전지사업 포트폴리오도 다양화 할 수 있게 됐다.


두산은 건물용 부문을 넘어 향후 발전용 분야에 대한 SOFC 기술 확보도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현수 두산 부회장은 “SOFC 기술 전문기업인 세레스파워와 손잡고 두산 연료전지 포트폴리오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