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0 (목)

  • 흐림강릉 17.5℃
  • 흐림서울 14.1℃
  • 흐림인천 15.3℃
  • 흐림원주 11.8℃
  • 구름많음울릉도 19.5℃
  • 흐림수원 14.8℃
  • 흐림대전 13.2℃
  • 구름조금대구 16.7℃
  • 구름많음전주 16.9℃
  • 맑음울산 19.4℃
  • 맑음창원 17.2℃
  • 구름조금광주 16.4℃
  • 맑음부산 22.3℃
  • 구름조금목포 16.6℃
  • 맑음제주 21.9℃
  • 흐림양평 11.8℃
  • 흐림보은 10.4℃
  • 흐림천안 12.3℃
  • 구름조금김해시 19.1℃
  • 구름조금경주시 17.7℃
기상청 제공

GLOBAL NEWS

두산FC, 코네티컷 데이타센터에 연료전지 공급

세계 최대 규모 연료전지 갖춘 데이타센터 기공식 열려
두산퓨얼셀, 연료전지 시스템 44개 설치 예정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미국 코네티컷에 세계 최대 규모의 실내 연료전지 시설을 갖춘 에너지·데이터센터가 구축된다.

    

지난 7FuelCellsWorks의 보도에 따르면 스탠리 블랙&데커(Stanley Black&Decker)’는 미국 뉴브리튼 코네티컷에서 10억 달러 가치의 에너지·데이터 센터에 대한 기공식을 열었다.

 

이 센터는 이달 말 공사를 시작으로 5년 내 완공될 예정이다. 센터에는 세계에서 가장 큰 실내 연료전지 설비(20MW)가 구축된다. 

 

1단계 건설에서 한국의 연료전지 제조 기업 두산퓨얼셀(Dusan fuelcell)이 코네티컷에서 만든 44개의 연료전지 시스템이 구축될 예정이다.

 

케이티 다이크스(Katie Dykes) 에너지환경보호청장은 "산업 현장을 재이용하는 것은 환경 복원을 위한 큰 도전이다. 이 프로젝트는 뉴브리튼의 경제 성장에 기여하고 시민의 건강을 증진시키는 데 영향을 미칠 것”라며 “우리는 이 지역에서 다년간 연료전지 산업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말했다.

 

네드 라몬트(Ned lamont) 코네티컷 주지사는 "2~3년 안에 이 센터는 코네티컷에 있는 모든 기술·금융 회사에 디지털 백업을 제공하는 주요 시설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