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1 (금)

  • 흐림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26.7℃
  • 흐림인천 24.9℃
  • 흐림원주 25.4℃
  • 맑음울릉도 23.2℃
  • 구름많음수원 25.7℃
  • 구름많음대전 23.8℃
  • 구름많음대구 27.0℃
  • 전주 26.2℃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많음창원 25.5℃
  • 구름많음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6.5℃
  • 흐림목포 26.6℃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많음양평 25.5℃
  • 흐림보은 23.8℃
  • 구름많음천안 25.3℃
  • 흐림김해시 27.0℃
  • 구름조금경주시 24.5℃
기상청 제공

GLOBAL NEWS

수소위원회에 6개 기업 추가 가입

2017년 출범 당시 13개 기업에서 총 60개로 늘어나
정의선 공동회장 "세계 수소산업은 그 어느 때보다 강하다"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18(현지시간) 수소 에너지 관련 전 세계 글로벌 CEO 협의체인 수소위원회에 6개의 기업이 추가 가입했다. 이로써 수소위원회의 회원 기업은 설립 2년 만에 모두 60개로 늘어났다.

 

201713개 기업 CEO가 모여 출범한 수소위원회는 올해 현대차그룹 정의선 수석부회장이 공동 회장에 취임하며 국내에도 많이 알려졌다


정의선 공동회장은 세계 수소산업은 현재 그 어느 때보다 강하다며 전 세계의 수소에너지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설명했다.


그는 이어 수소위원회가 수소산업과 전 세계 정부 그리고 투자자들 간 협력 증진을 이끌어가고 있다고 수소위원회의 역할을 강조했다.

 

수소위원회에 신규 가입한 6개의 기업은 △독일 가전·건설장비 전문 기업 리페르그룹(Liebherr Group) △영국 석유기업 영국국영석유회사(British Petroleum, 이하 BP) △오스트리아 엔진시뮬레이션 전문회사 AVL △일본 종합무역상사 이토추(Itochu Corporation) △중국 수소연료전지 기업 신노히텍(SinoHytec) △콩 전자회사 파워에셋홀딩스(Power Assets Holdings).

 

밥 더들리(Bob Dudley) BP 회장은 18(현지시간) 엔지니어링뉴스(Engineering news)와의 인터뷰를 통해 수소는 저탄소 미래를 위한 중요한 에너지 상품이자 산업 자원이라며 수소위원회 가입을 통해 수소에너지 시장을 향한 기회를 잡겠다고 수소위원회 가입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