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5 (월)

  • 구름많음강릉 16.8℃
  • 연무서울 16.8℃
  • 연무인천 14.8℃
  • 구름많음원주 16.8℃
  • 흐림울릉도 17.4℃
  • 연무수원 17.5℃
  • 구름많음대전 17.1℃
  • 연무대구 17.9℃
  • 구름조금전주 17.6℃
  • 구름조금울산 19.1℃
  • 맑음창원 18.9℃
  • 연무광주 19.5℃
  • 맑음부산 19.8℃
  • 구름조금목포 17.6℃
  • 연무제주 17.9℃
  • 구름많음양평 17.0℃
  • 구름많음보은 17.4℃
  • 구름많음천안 16.5℃
  • 맑음김해시 22.3℃
  • 구름많음경주시 18.7℃
기상청 제공

GLOBAL NEWS

파나소닉,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 제품화

2021년 4월 목표…발전출력 5kW, 발전효율 57%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파나소닉(Panasonic)2021년을 목표로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을 제품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은 수소를 직접 투입하는 방식의 발전 설비다. 재생에너지를 이용한 수전해 방식으로 수소를 생산해 투입할 경우, 이산화탄소 무배출(zero-emission)을 실현할 수 있다.


파나소닉은 지난 20095 세계 최초로 천연가스 개질 방식의 가정용 연료전지 시스템 에너팜(Ene-farm)’ 판매를 개시했다. 이후에도 내구성 향상, 컴팩트화, 고효율화, 비용 저감 등을 통해 지난 6월 기준 누계 생산대수 14만 대를 돌파했다.


2016년에는 에너팜을 통해 얻은 연료전지 관련 기술 및 노하우를 활용해 시즈오카형 수소타운프로젝트에 참가,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 개발 및 실증에 나섰다.


2021년 제품화 예정인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의 발전출력은 5kW이며, 정격운전 시 발전효율은 57%. 여러 대의 시스템을 연계할 경우 대규모 출력에도 대응 가능하다. 주로 수소충전소나 상업시설 등에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파나소닉은 도쿄 도에서 주관하는 시가지 재개발 사업 ‘HARUMI FLAG’에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을 납품하기 위해 관련 개발을 추진 중이다.


최근 일본은 화석연료 개질을 통해 생산한 수소 대신, 재생에너지를 이용한 이산화탄소 무배출 수소를 적극 활용하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이와 관련해 도시바 에너지 시스템즈는 지난해 6월 에너팜 사업을 중단하고,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 ‘H2Rex’에 주력하기 시작했다.


파나소닉은 순수소연료전지시스템 개발 외에도 수소의 활용 효율을 높이는 기술, 안전하면서도 높은 밀도로 수소를 저장하는 기술 등을 개발 중이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에너팜을 통해 얻은 천연가스 개질 기술을 활용해 소형 및 고효율 수소제조장치를 개발하고, 공장이나 소규모 물류시설 등에 수소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소규모 수소충전 시스템 실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