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5 (월)

GLOBAL NEWS

CMB.TECH, 이중연료 수소트럭 실증 테스트 돌입

반모어 로지스틱스‧델헤이즈社 물류운송에 1년간 실증
수소 연료로 최대 500km, 디젤로 300km 운행 가능

URL COPY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벨기에의 물류회사인 반모어 로지스틱스(Van Moer Logistics)와 식품 체인을 운영하고 있는 델헤이즈(Delhaize)가 자사의 물류운송에 수소트럭을 투입, 1년간 실증에 나선다. 


두 업체는 추가로 500대의 트럭이 출시되기 전 테스트를 위해 CMB.TECH의 이중연료 수소트럭인 ‘르누아르’를 11월부터 본격 운영하기 시작했다.


CMB.TECH는 지난 10월 28일 앤트워프 항에 있는 온사이트형 P2G 그린수소 복합충전소에서 해당 차량을 공개한 바 있다. 실제로 이곳에서 수소 충전이 이뤄진다.


르누아르는 디젤 기반 이중연료 엔진을 장착해 수소로 최대 500km를 운행하고, 필요한 경우 디젤 연료로 300km를 더 달릴 수 있다.  


CMB.TECH 측은 장거리 운행을 지원하면서 구입비용이 저렴하고, 트레일러의 화물 공간 손실이 없다는 점을 강점으로 내세운다.


반모어 로지스틱스의 CEO인 요 반모어(Jo Van Moer)는 “수소를 기반으로 한 이중연료 트럭은 매우 흥미롭다”며 “100% 수소로 운행하는 것이 바람직하지만, 우리는 일상에서 예측할 수 없는 요소를 받아들여야 한다. 교통 체증이나 대기 시간을 고려할 때 수소 충전에 대한 압박을 피할 수 있다”고 말했다. 


델헤이즈의 경우 유통센터와 앤트워크에 있는 슈퍼마켓 간 물류운송에 처음으로 수소트럭을 투입했다.


CMB.TECH는 유럽에서 이중연료 수소트럭을 최초로 테스트할 안정적인 파트너를 찾은 점에 만족감을 표하며, 운송 산업의 탈탄소화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힘쓰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