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9 (금)

주요 단신

현대엔지니어링, 암모니아 지하 저장 기술 개발 추진

한국석유공사와 기술제휴 업무협약

URL COPY

 

[월간수소경제 박상우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한국석유공사와 저탄소 암모니아 지하 저장 기술과 수소 추출 기술을 개발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8일 한국석유공사와 ‘저탄소 수소·암모니아 기술제휴’를 위한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현대엔지니어링 플랜트영업사업부 고유석 전무, 한국석유공사 박현규 비축사업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저탄소 암모니아 사업추진을 위한 양사간 협력체계 강화에 협의했다.

 

현대엔지니어링과 한국석유공사는 저탄소 암모니아의 △대규모 지하 저장 기술 △수소 추출 기술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며, 원활한 기술협력을 위해 공동으로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암모니아 대규모 지하 저장 기술은 국내 각지에 원유, 경유, LPG 등 각종 에너지자원을 비축하고 있는 지하공동 석유비축 기술을 암모니아에도 적용해 대량의 암모니아를 지하공동에 저장할 수 있는 기술을 검토하는 것이 골자다.

 

지하 저장 기술은 기존 지상 탱크 저장 방식보다 유지관리 차원에서 경제성이 높으며, 차세대 친환경 원료로 꼽히는 암모니아를 대량으로 비축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함으로써 에너지 공급망 위기 대비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암모니아에서 고순도의 수소를 추출하는 수소생산기술에 대한 기술협력도 함께 진행해 양사의 협력을 바탕으로 수소경제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