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3 (금)

주요 단신

아이에스티이, 하이리움‧삼정이엔씨와 업무협약 체결

기체‧액체 수소충전소 아우르는 연구개발 및 사업 추진
전주 3호 수소충전소 수주 등 충전인프라 시장서 ‘두각’

URL COPY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아이에스티이는 하이리움산업(대표 김서영), 삼정이엔씨(대표 김승섭)와 6월 29일 화성시 상공회의소 주관으로 업무협약을 맺고 수소충전(가스 및 액화) 분야에 대해 공동 연구개발과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아이에스티이는 반도체 장비 전문업체로 SK하이닉스, 삼성전자 등에 장비를 공급하고 있으며, 이러한 시스템 설계 능력을 바탕으로 2019년부터 수소연료전지 사업에 진출했다.

 

현재 수소충전소 4기를 자체 설계해 시공 중에 있으며, 연료전지용 개질기를 설계해 에스퓨얼셀에 연간 300대를 공급하는 등 설계와 엔지니어링 기술을 인정받고 있다.

 

또 수소용품 개발에도 적극 나서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수소충전소용 디스펜서 고압호스, 써모커플(Thermocouple) 온도센서를 개발해 판매하고 있다.  

 

최근 전북개발공사에서 발주한 전주 3호 수소충전소를 수주하는 등 수소충전소 사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아이에스티이는 국내 수소충전소 냉각기의 95%를 공급하고 있는 삼정이엔씨, 액화수소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하이리움산업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향후 액화수소충전소 시장에도 적극 진출할 계획이다.

 

조창현 아이에스티이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한 하이리움산업, 삼정이엔씨과 협업을 통해 국내 수소산업의 원천기술을 확보해 국제 수소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