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GLOBAL NEWS

페라리, 이탈리아 공장에 1MW급 SOFC 설치

블룸에너지와 협업…에너지 사용량의 5% 제공

URL COPY

 

[월간수소경제 박상우 기자] 이탈리아 슈퍼카 브랜드인 페라리가 자동차 생산공장에 연료전지시스템을 설치했다.

 

페라리는 2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마라넬로 공장에 1MW급 고체산화물 연료전지시스템(SOFC)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해당 SOFC는 블룸에너지가 공급‧설치했으며 마라넬로 공장이 사용하는 에너지의 5%를 제공한다. 페라리는 SOFC의 가스 요구량이 열병합발전시스템보다 20% 적어 상당한 에너지 절약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라넬로 공장은 페라리의 자동차 생산공장으로 이탈리아 북부에 있는 마라넬로에 있다. 마라넬로에는 페라리의 본사와 페라리 박물관도 있다. 

 

이 공장에서는 페라리가 현재 판매하고 있는 차량과 차량에 탑재되는 엔진 등이 생산되는 곳이다. 페라리는 2030년까지 하이브리드‧전기차 비중을 80%까지 끌어올리기 위해 이 공장을 증축하면서 세 번째 하이브리드‧전기차 생산 전용라인을 설치할 계획이다.

 

페라리의 베네데토 비냐 CEO는 “블룸에너지와 파트너십을 맺게 된 것에 대해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며 “양사 모두 탈탄소화 과정에 대한 높은 헌신과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유럽 최초로 SOFC를 설립하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