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1 (월)

  • 흐림강릉 -0.1℃
  • 흐림서울 -5.0℃
  • 흐림인천 -4.5℃
  • 흐림원주 -6.5℃
  • 흐림울릉도 1.7℃
  • 흐림수원 -5.0℃
  • 흐림대전 -3.6℃
  • 흐림대구 -2.6℃
  • 연무전주 -2.7℃
  • 구름많음울산 1.7℃
  • 흐림창원 -0.1℃
  • 흐림광주 -1.1℃
  • 흐림부산 3.6℃
  • 흐림목포 -1.0℃
  • 흐림제주 3.6℃
  • 흐림양평 -7.9℃
  • 흐림보은 -5.1℃
  • 흐림천안 -4.8℃
  • 흐림김해시 0.4℃
  • 흐림경주시 0.1℃
기상청 제공

수소트럭 구매 보조금으로 대당 4억 지원

환경부 보조금 2억에 지방비 2억 더해 총 4억 원 지원
올해 수소전기버스 연료보조금 시범사업 추진

URL복사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올해 수소트럭 구매 보조금으로 대당 4억 원이 지원될 전망이다. 업계에 따르면 수소트럭의 가격이 크기와 사양에 따라 7억~10억 원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예산에 반영된 환경부 보조금 2억 원에, 지방비 보조금 2억 원을 더해 총 4억 원이 지원된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지난 8일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차 혁신성장 BIG3(시스템반도체, 미래차, 바이오헬스) 추진회의를 열고 ‘무공해차(전기·수소차) 구매지원제도 개편’ 안건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홍 부총리는 “세계 자동차 시장이 전기·수소차와 같은 무공해차 중심으로 빠르게 재편되는 상황”이라며 “국내 시장도 이 같은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해 전기수소차 구매지원제도의 확대·개편이 시급해 제도 개선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올해 전기·수소차 구매지원 예산을 1조4,000억 원으로 32% 확대해 13만6,000대까지 지원하며, 차량 가격별로 전기·수소차 구매 보조금을 0~100%까지 차등화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특히 시범사업으로 수소트럭 보조금 신설(대당 2억 원) 및 수소버스 연료보조금 도입(100대 이상) 등 환경개선 효과가 큰 상용차를 중심으로 무공해차 전환을 가속화하기로 했다.


올해부터 내년까지 2년간 물류사가 10톤급 수소트럭 5대를 구매해 군포-옥천 구간 및 수도권을 운행하는 ‘수소트럭 시범사업’이 진행된다. CJ대한통운, 현대글로비스, 쿠팡이 물류사로 참여하며, 환경부에 총 10억 원의 예산이 반영됐다. 


정부는 수소버스 연료보조금 시범사업을 올해 시행하고 내년부터 연료보조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또 택시와 화물차의 연료보조금 지급은 2023년으로 잡고 있다. 이를 위해 오는 2월에 수소상용차 연료보조금 지급 근거에 대한 법제화를 추진할 방침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