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5 (목)

  • 구름많음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5.0℃
  • 구름많음인천 14.3℃
  • 구름많음원주 14.3℃
  • 구름많음울릉도 12.8℃
  • 구름많음수원 13.4℃
  • 구름많음대전 14.5℃
  • 구름많음대구 17.5℃
  • 구름많음전주 16.2℃
  • 구름조금울산 16.1℃
  • 구름많음창원 17.2℃
  • 구름많음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7.9℃
  • 흐림목포 15.0℃
  • 흐림제주 18.2℃
  • 구름조금양평 14.5℃
  • 구름조금보은 11.2℃
  • 구름조금천안 12.3℃
  • 구름조금김해시 17.8℃
  • 구름많음경주시 15.6℃
기상청 제공

현대차, 상용차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 나서

정부·지자체·에너지 업계와 ‘코하이젠’ 설립 추진
내년부터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10개 구축
2023년부터 액화수소 방식 충전소 25개 이상 구축

URL복사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현대자동차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에너지 업계 등과 손잡고 상용차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현대차는 15일 수소 상용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정부 기관과 민간 기업이 함께 참여하는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구축·운영 특수목적법인(SPC) 설립 및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제2차 수소경제위원회’와 연계해 진행된 이번 협약은 상용차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 필요성에 대한 민관의 공감대를 바탕으로, 특수목적법인인 ‘코하이젠(Kohygen : Korea Hydrogen Energy Network)’을 출범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코하이젠의 주주 참여사들은 이달 중 ‘코하이젠 설립위원회’를 구성하고 재무적 투자자를 선정하고 추가 참여사를 확정한 뒤, 내년 2월 전에 코하이젠을 공식 출범한다는 계획이다.


코하이젠은 내년부터 10개의 상용차 수소충전소를 설치하고, 오는 2023년에는 액화수소 방식의 수소충전소 25개 이상을 추가로 설치한다.


액화수소 방식의 수소충전소는 기존 기체 방식의 충전소와 비교해 수소 연료의 부피를 800분의 1로 줄일 수 있어, 도심 내 주유소 같은 작은 부지에도 설치가 가능할 뿐 아니라, 저장 효율도 뛰어나 대용량 수소 충전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현대차와 함께 코하이젠에 참여하는 한국지역난방공사와 SK에너지,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 SK가스, E1 등 에너지기업 7개 사는 기존 주유소 인프라를 활용해 도심 내 충전소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융복합 수소충전소 구축을 고려하는 한편, 이를 바탕으로 향후 에너지 변환 시대를 준비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