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1 (금)

  • 구름많음강릉 23.7℃
  • 박무서울 26.0℃
  • 흐림인천 25.5℃
  • 구름많음원주 25.6℃
  • 구름많음울릉도 23.3℃
  • 구름많음수원 26.3℃
  • 박무대전 26.3℃
  • 박무대구 24.8℃
  • 맑음전주 26.3℃
  • 구름많음울산 24.7℃
  • 박무창원 26.5℃
  • 박무광주 25.3℃
  • 박무부산 26.7℃
  • 안개목포 24.3℃
  • 맑음제주 28.3℃
  • 구름많음양평 24.5℃
  • 구름조금보은 23.0℃
  • 구름조금천안 24.2℃
  • 맑음김해시 26.1℃
  • 맑음경주시 25.5℃
기상청 제공

GLOBAL NEWS

獨 린데, 세계 최초 열차용 수소충전소 건설

주 정부 대표, 관련 기업 참여한 기공식 열려
2022년부터 14대의 코라디아 열차에 충전 서비스



[월간수소경제 편집부] 세계 최초로 독일 북부 니더작센 주 브레머푀르데에 여객 열차를 위한 수소충전소가 건설될 예정이다. 


9월 28일부터 시작될 공사를 앞두고 주 대표와 관련 회사 임원들이 현장에 모여 지난 28일 상징적인 기공식을 열었다. 


18개월 동안 이뤄진 첫 두 열차의 테스트는 지난 2월 말에 성공적으로 완료됐다. 전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모빌리티 프로젝트가 이제 다음 단계로 진입하고 있다.


세계적인 가스, 엔지니어링 회사인 린데는 니더작센 주의 철도 교통 회사인 LNVG를 대신해 브레머푀르데(Bremervoerde) 역 인근에 수소충전소를 건설하고 운영할 예정이다. 


여기에는 철도 차량 제조업체인 알스톰(Alstom), 니더작센 주의 철도 운송 회사인 EVB가 함께 참여하고 있다.


2021년 중반에 완공될 예정인 이 충전소는 하루에 약 1.6톤의 수소를 공급하게 되며, 이는 현재까지 건설된 수소충전소 중 가장 큰 용량에 든다. 


특히 여기에는 수전해 방식, 재생 전기를 활용해 현장에서 수소를 생산하는 방안이 포함되어 있다.


이 충전소는 2022년 초부터 알스톰이 공급하는 14대의 코라디아 아이린트(Coradia iLint) 수소열차를 위해 24시간 운영될 예정이다. 


코라디아 아이린트는 150석의 좌석을 갖춘 여객 열차로, 최고 시속 140km로 1,000km를 주행할 수 있다.


열차 지붕에 연료전지와 수소탱크를 장착하고 있으며, 한 번의 충전으로 배기가스 배출 없이 온종일 운행할 수 있다. 


린데의 독일 현장 책임자인 Mathias Kranz는 “기차용 연료로 수소를 도입하면 1kg의 수소가 약 4.5L의 디젤 연료를 대체해 환경에 대한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