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29 (수)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19.5℃
  • 맑음인천 17.2℃
  • 맑음원주 19.6℃
  • 맑음울릉도 20.1℃
  • 맑음수원 19.9℃
  • 맑음대전 21.6℃
  • 맑음대구 21.6℃
  • 맑음전주 20.0℃
  • 맑음울산 22.6℃
  • 맑음창원 21.8℃
  • 맑음광주 20.2℃
  • 맑음부산 23.2℃
  • 맑음목포 17.5℃
  • 맑음제주 19.4℃
  • 맑음양평 18.3℃
  • 맑음보은 20.2℃
  • 맑음천안 19.2℃
  • 맑음김해시 22.4℃
  • 맑음경주시 22.3℃
기상청 제공

효성, 세계 최대 액화수소 공장 짓는다

독일 화학기업 린데와 액화수소 업무협약 체결
2022년까지 3,000억 들여 울산 용연공장에 건설



[월간수소경제 성재경 기자] 효성이 독일의 세계적인 화학기업인 린데와 함께 세계 최대 규모의 액화수소 공장 설립에 나선다. 


효성은 린데그룹과 함께 오는 2022년까지 총 3,000억 원을 투자해 액화수소 생산, 운송 및 충전시설 설치와 운영을 망라하는 밸류체인을 구축하기로 하고, 28일 서울 마포 본사에서 조현준 효성 회장과 성백석 린데코리아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효성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울산 용연공장 내 부지 약 3만여㎡(약 1만 평)에 액화수소 공장을 짓기로 했다. 


연간 생산량 1만3,000톤 규모(승용차 10만대 사용 가능)로 단일 설비로는 세계 최대 규모다. 이를 위해 연내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내년 1분기에 공장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완공할 계획이다.


효성의 용연공장에서 생산되는 부생수소에 린데의 수소액화 기술과 설비를 적용해 액체수소를 생산하는 방식으로, 액화수소는 차량, 드론, 선박, 지게차 등 다양한 모빌리티 분야에 쓰임이 많다.




수소는 영하 253℃에서 액체화되는데, 액화수소는 기체수소에 비해 부피를 800분의 1로 줄일 수 있어 저장이나 운송에 용이하다. 


기체수소의 경우 탱크로리 1개에 250kg를 운송하지만, 액화수소는 14배인 3,500kg까지 운송할 수 있다. 또 고압의 기체수소에 비해 액화수소는 저압이라 더 안전하다.

 

양사는 공장 완공 시점에 맞춰 액체수소 충전 인프라도 구축할 예정이다. 액체수소 공급을 위해 전국 주요 거점에 120여 개의 수소충전소를 구축(신설 50곳, 액화수소 충전설비 확충 70곳)하는 등 수소 공급을 위한 파트너십을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효성은 지난 2000년부터 CNG 충전시스템 사업에 진출했으며 2008년부터는 수소충전소 보급 사업을 하고 있다. 현재 전국 15곳에 수소충전소를 건립하는 등 국내 수소충전소 시장점유율 40%로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