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8 (목)

  • 흐림강릉 6.5℃
  • 구름조금서울 12.9℃
  • 구름조금인천 10.3℃
  • 구름조금원주 14.8℃
  • 흐림울릉도 5.1℃
  • 구름조금수원 11.9℃
  • 구름많음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4.3℃
  • 구름많음전주 13.3℃
  • 흐림울산 11.4℃
  • 구름조금창원 12.7℃
  • 구름많음광주 16.8℃
  • 구름많음부산 13.1℃
  • 구름많음목포 10.7℃
  • 연무제주 15.3℃
  • 구름많음양평 15.2℃
  • 구름많음보은 16.0℃
  • 구름많음천안 14.2℃
  • 구름조금김해시 14.0℃
  • 흐림경주시 11.8℃
기상청 제공

현대차-울산, 발전용 연료전지 실증사업 나서

13일, 연료전지산업 육성 및 수소인프라 확충 MOU 체결
현대차, 2020년까지 500kW 발전용 연료전지 실증사업 진행


[월간수소경제 송해영 기자] 현대자동차와 울산시가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실증사업에 나섰다.


현대자동차와 울산광역시, 울산테크노파크는 13일 울산시청에서 수소연료전지산업 육성 및 수소인프라 확충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은 하언태 현대자동차 대표이사와 송철호 울산시장, 차동형 울산테크노파크 원장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현대자동차와 울산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발전용 연료전지 실증사업을 추진하는 등 수소산업 육성을 위해 힘을 합치기로 약속했다.


현대자동차는 지난달부터 울산테크노파크 내 수소연료전지 실증화 센터에 구축한 200m² 규모의 실증화 시설에서 202012월까지 500kW급 발전용 연료전지 실증사업을 진행 중이다.


수소연료전지 실증화 센터는 약 3km 길이의 수소 전용 배관을 통해 울산 석유화학단지로부터 연중 안정적으로 수소를 공급받을 수 있다.


현대자동차는 2019년 중 1,000세대 이상의 가정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규모의 1MW급 발전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추가로 구축할 예정이다. 이후 시스템의 성능, 안전성, 경제성 등을 높이기 위한 시범 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실증사업에 투입되는 발전용 연료전지는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에 적용된 연료전지 기술을 활용해 개발한 것으로, 국내 독자 기술로 개발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산업 활성화를 통해 연료전지의 수요와 공급이 확대되어 규모의 경제가 실현되면 수소전기차의 가격도 자연스럽게 인하되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질 수 있어 수소사회 구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발전용 연료전지는 화석연료를 이용하는 발전 방식에 비해 에너지 효율이 높고, 온실가스 발생이 적어 친환경 에너지원으로 각광받고 있다. 또한 일부 부품 변경만으로 건물용 연료전지, 융합형 수소충전소, 대형선박 보조전원 등 다양한 분야로의 응용이 가능해 수소사회 구현에 있어 주춧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현대자동차는 향후 건물용 수소연료전지 시범사업 참여를 검토하는 등 울산시의 수소자원 및 산업기반을 활용해 새로운 에너지 사업 모델을 발굴할 계획이다. 또한 울산시의 수소시티 비전 구현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울산시는 관련 규제 완화 협조 및 수소전기차 보급 확대 등 행정적 지원을 펼쳐 나간다. 울산시는 내년 수소전기차 500대 보급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2020년까지 수소전기차 누적 4,000대 보급 및 수소충전소 12개소 구축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하언태 현대자동차 대표이사는 수소사회를 구현하기 위해서는 수소전기차 보급뿐만 아니라 관련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울산시와의 MOU를 통한 발전용 연료전지 시스템 실증사업은 이를 위한 첫 걸음이며, 에너지 효율이 높고 온실가스 발생이 적은 수소에너지야말로 친환경 정책에 부합하는 자원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울산시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양의 수소를 생산하고 있으며, 세계 최초의 수소전기차 양산 공장을 준공한 데 이어 국내 최초로 발전용 수소연료전지 실증화를 이룬 수소 도시라며 “2030년까지 수소전기차 67,000대 보급 및 수소충전소 60개소 구축 등을 통해 글로벌 수소 시티로 거듭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