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7 (금)

  • 흐림강릉 23.5℃
  • 구름조금서울 22.6℃
  • 구름조금인천 21.9℃
  • 구름많음원주 22.7℃
  • 울릉도 21.4℃
  • 구름많음수원 23.6℃
  • 구름많음대전 24.8℃
  • 흐림대구 21.8℃
  • 구름많음전주 23.8℃
  • 울산 20.8℃
  • 창원 20.1℃
  • 박무광주 21.5℃
  • 부산 20.3℃
  • 흐림목포 22.4℃
  • 흐림제주 24.8℃
  • 구름많음양평 21.3℃
  • 구름많음보은 22.5℃
  • 구름많음천안 21.7℃
  • 흐림김해시 20.2℃
  • 흐림경주시 21.1℃
기상청 제공

현대차, 연말까지 부산에 수소충전소 1개소 설치

현대차-부산시, 수소차 보급 활성화 상호협력 업무협약 체결
부산시, 내년 200대 규모 수소전기차 보조금 책정 예정


[월간수소경제 송해영 기자] 현대자동차와 부산광역시가 7일 부산시청에서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와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은 이원희 현대자동차 대표이사와 오거돈 부산광역시 시장을 비롯해 현대자동차 및 부산광역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현대자동차와 부산시는 미래혁신성장 주력산업인 수소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연관 산업의 육성 및 발전을 위해 수소전기차 보급과 충전인프라 확충에 함께 나서기로 했다.


이번 MOU 체결로 현대자동차는 올해 연말까지 부산시에 수소충전소 1개소를 설치하며, 이를 통해 부산시의 수소충전 인프라 구축과 수소전기차 대중화의 기반을 다지는데 기여할 것이다.


이와 더불어 부산시는 수소전기차 구매보조금 확대 편성 등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약속했다. 부산시는 본격적인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 2019년 수소전기차 구매보조금 예산을 200대 규모로 편성할 예정이며, 2022년까지 수소충전소 10개소를 구축하고 수소전기차 1,000대를 보급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궁극의 친환경차인 수소전기차의 보급 확대와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해 부산광역시와 MOU를 체결하게 됐다앞으로도 수소전기차 시장 확대 및 수소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수소전기차는 공해 배출물이 없을 뿐만 아니라 외부의 오염된 공기를 정화하는 기능을 갖추고 있어 궁극의 친환경차로 불린다.


실제로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1시간 운행할 경우 26.9Kg의 공기가 정화되어 성인(체중 64Kg 기준) 42.6명이 1시간 동안 깨끗한 공기로 호흡할 수 있게 된다. 이는 다시 말해 넥쏘’ 10만 대가 2시간(승용차 기준 하루 평균 운행시간)동안 달리게 되면 성인 355,000명이 24시간 동안 호흡할 공기를 정화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