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4 (화)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조금서울 26.5℃
  • 맑음인천 25.3℃
  • 구름많음원주 26.3℃
  • 박무울릉도 21.7℃
  • 구름조금수원 28.7℃
  • 맑음대전 27.8℃
  • 구름조금대구 27.7℃
  • 구름많음전주 27.6℃
  • 구름조금울산 27.2℃
  • 맑음창원 27.2℃
  • 맑음광주 28.1℃
  • 구름많음부산 25.6℃
  • 구름조금목포 27.1℃
  • 구름조금제주 28.4℃
  • 맑음양평 27.7℃
  • 맑음보은 27.1℃
  • 구름많음천안 25.9℃
  • 구름많음김해시 27.3℃
  • 구름조금경주시 27.3℃
기상청 제공

STORY & GRAPHICS




석유화학 및 제철 산업 등의 공정에서 부수적으로 발생하는 수소.
이 부생수소의 쓰임새가 다양해질 전망이다.



지난달 16일 충청남도 서산시 대산산업단지에서 50MW 규모의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착공식이 열렸다.
2만여㎡ 규모의 부지에 세워질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부생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는 세계 최초·최대 규모의 연료전지발전소라는 타이틀을 갖게 됐다.



그동안 연료전지발전소는 천연가스를 주로 사용했다. 
국내·외 부생수소 연료전지는 실증 수준에만 머물러 있다.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가 성공적으로 운영되면
부생수소가 연료전지 발전의 유용한 자원이 될 수 있음을 보여주게 될 것이다.




연료전지 공급자인 두산도 부생수소 연료전지발전 분야로 사업 확장 가능성을 열었다.
뒤이은 부생수소 연료전지발전사업도 예약돼 있다.
연료의 다양성은 연료전지산업의 확장을 꾀할 것이다.
부생수소의 변신이 반가운 이유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